즐겨찾기 추가 2020.02.21(금) 14:13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인물
연예
영화
음악
공연
학회/전시회
세미나
물류/교통
디자인/건축
미술/사진
박물관/문화재
출판
에니메이션
English 日文 中文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문성유 사장 신년사

“캠코, 가계․기업 지원 및 공공자산 가치 제고로 경제선순환의 한 축을 담당하는 공적자산관리전문기관으로 재도약할 것”

2020-01-02(목) 13:02
사진 = 문성유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신동아방송=최우진 기자] 문성유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은 1월 2일(목) 신년사를 통해 “올해는 국가적으로 생산가능 인구의 감소와 4차 산업혁명과 같은 경제․사회의 구조적 전환 등의 여건을 딛고 ‘경기반등 및 성장잠재력 제고’라는 경제정책을 목표로 우리경제의 활력을 되살리기 위해 매진해야 할 시기”라며 “캠코가 어려운 가계와 기업을 지원하고 공공자산의 가치를 높이는 경제선순환의 한 축을 담당하는 공적자산관리전문기관으로 재도약하기 위해 신발 끈을 한 번 더 고쳐매자”고 밝혔다.

문 사장은 “혁신은 강물을 거슬러 오르는 배와 같아서 나아가지 않으면 오히려 후퇴하게 된다(逆水行舟 不進則退)”는 논어의 경구를 언급하고 올해 캠코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다음과 같이 제시했다.

첫째, 캠코만의 公的 역할에 대한 사회적 기대와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캠코型 기업정상화 지원체계 구축 및 동산담보회수지원기구 신설을 통한 기업구조조정 지원 기반 강화 △법인연대보증인 재기 지원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생활SOC 공급을 강화하고, 둘째, 업무에 대한 전문성과 남다른 책임감을 발휘함으로써 신뢰할 수 있는 정책 수행 파트너로서의 지위를 확립하며, 셋째, ‘포용하는 캠코’를 만들기 위해 정부․국민․협업기관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융․복합 혁신의 밑거름을 만들어 나갈 것을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문 사장은 “올 한해 캠코 앞에는 국가와 국민이 요구하는 公的인 소명을 적극 수행하면서도 지속 발전을 위한 안정적인 사업 구조 안착이라는 어려운 과제가 놓여있다”며 “직원들의 혁신 마인드로 위기를 결정적 전환점으로 만들어낸 그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격변하는 환경 속에서 변화를 숙명으로 받아들여 혁신을 이뤄온 우리의 의지와 역량을 하나로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우진 기자 news@sdatv.co.kr
        최우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주)신동아방송 등록번호 : 서울 아02766 최초등록일:2013년5월26일 제호:신동아방송SDATV 발행인/편집인/대표이사:이신동
전화 02)571-9301 팩스0505)300-8014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효석
본사: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0-9 봉산빌딩 5층 501호 송출사무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70(양재동) 이메일:sdatb@naver.com
< 주)신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